시인학교
 
 
 

 
 
 
 
 
☞ 옛날【 우리문단 】( 98.05.06 ~ 03.11.25 )

Total article : 12387 Total page : 1 / 620
 썩은 종교단체와 그 대변자 나팔수의 발표 2018/01/02 11:04:24
최연정   Hit : 902 , Vote : 134     

하나님 나라 예루살렘과
사단 마귀의 나라 바벨론이 피터지게 싸웠다

에루살렘은  참진리를 가지고 죽어 있는 인생들을
수정 같이 맑은 생명수로 오물을 깨끗이 씻어 주마
무덤속에서 나와라
생명의 길로 인도 하여
온전한 법복을 입혀
생명을 좁은 길로 인도 하리니라고

아니다
우리는 육천년간 때묻는 두루마귀를
벗을 수 없다
이것이 우리의 밥그릇이다 생명이었다
天法을 연구하고 연구하여
내가 하나님이 되어 양떼를 이리떼로 만들었으니
이미 세상은 이리떼들로 들끓고 있다 라며

세상法에
참진리를 전하는 자를 고소하였나  
패소하여 정정 보도하라는 판결을 받고
야귀가 한창발동하는 새벽 3시
야밤에 사과문을 알리다
야귀는 야귀이매 틀림없다
모두가 잠든 어둠짙은
야밥에 퐐동하니  


추천하기 목록으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썩은 종교단체와 그 대변자 나팔수의 발표      최연정 2018/01/02 902
12386  대적자      최연정 2017/12/31 736
12385  역사를 바로 잡아야 할 때가      최연정 2017/12/30 866
12384  새 해      star - 2018 2017/12/29 297
12383  무너지다      최연정 2017/12/29 284
12382  가을에 떠나려는 님      최연정 2017/12/28 304
12381  진짜 핵      최연정 2017/12/28 290
12380        star - 2018 2017/12/28 235
12379  모듬 전      블루 드림 2017/12/28 227
12378  님의 주적      최연정 2017/12/27 260
12377  무릉도원은 어디에 있나      최연정 2017/12/26 272
12376  날개 없는 천사에게      kihoon12 2017/12/25 253
12375  종말5      최연정 2017/12/25 227
12374  천. 지      최연정 2017/12/24 244
12373  며칠째 우리문단에 대한 스팸으로 공지사항을 하나로 묶었습니다.      조석구 2010/09/25 3180
12372  동지      최연정 2017/12/22 283
12371  공원      유리안나 2017/12/19 289
12370  국정농단      최연정 2017/12/19 292
12369  떨어지다      최연정 2017/12/19 470
12368  하얀 세상      최연정 2017/12/18 251

목록으로 다음페이지 1 [2][3][4][5][6][7][8][9][10]..[620]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Prosense™